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박성현, KIA 클래식 둘째날 공동 선두

2R 합계 10언더파...박인비와 최운정 공동 3위, 지은희는 공동 9위 박성현이 KIA 클래식 2라운드에서 6타를 줄이며 공동 선두로 나섰다./LPGA 세계 1위 박성현(26)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IA 클래식 둘째날 공동 ...
Read More

임성재, 푼타카나 첫날 단독 4위

5언더파로 공동 선두와 1타 차… 배상문 2언더파 공동 23위, 이경훈은 공동 43위 임성재가 푼타카나 리조트 챔피언십 첫날 5언더파를 치며 단독 4위에 올랐다. 임성재(21)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코랄레스 푼타카나 리조트 앤드 클럽...
Read More

타이거, 델 매치플레이 둘째날 2홀 차 패배

무릎 꿇고 친 왼손 트러블 샷 빛 바래... 안병훈과 김시우는 2연패 타이거 우즈가 델 테크놀로지스 매치 플레이 챔피언십 조별 리그 2차전 10번 홀에서 트러블 샷을 하고 있다. 우즈는 이 홀에서 관목에 빠진 공을 무릎을 꿇은 채 왼손 샷으로 꺼...
Read More

타이거, 델 매치플레이 첫날 3홀 차 승리

타이거 우즈가 델 테크놀로지스 매치 플레이 챔피언십 첫날 3홀 차 승리를 거뒀다./PGA투어 트위터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6년 만에 출전한 매치 플레이 첫 경기에서 승리했다. 우즈는 28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의 오스틴...
Read More

타이거, ‘매치 킹’ 위용 되찾을까

델 테크놀로지스 매치플레이 27일 개막...안병훈과 김시우도 참가 타이거 우즈가 6년 만에 WGC 델 테크놀로지스 매치 플레이에 출전한다./PGA 투어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팀 대항전이나 이벤트를 제외하고는 6년 만에 매치 플...
Read More

치면 쏙쏙… '깃대 퍼팅' 달인이 된 고진영

LPGA 파운더스컵 역전 우승 마지막날 7타 줄여… 통산 3승… 작년보다 퍼팅 수치 모두 상승세 깃대를 홀에 꽂은 채 퍼팅하는 모습은 올해 가장 달라진 골프장 풍경이다. 예전에는 2벌타를 받는 플레이였지만, 올해부터 경기 시간 단축을 위해 골퍼가...
Read More

돌아온 최나연 "내가 있을 곳은 골프장"

"내가 있어야 할 곳은 여기란 생각이 들었어요." 최나연(31)에게 25일 뱅크 오브 호프 파운더스컵에서 11개월 만의 복귀전을 치른 소감을 묻자 단숨에 이런 답이 돌아왔다. 다음 대회를 위해 밤 비행기를 타고 이동해 늦은 시간인...
Read More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