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학수의 올댓골프

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신한금융그룹


올 시즌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가 4월 13일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을 시작으로 총 25개 대회, 총상금 250억원 이상 규모로 진행된다고 23일 KPGA가 밝혔다.


일부 대회 상금 액수가 확정되지 않았지만, 지난해의 21개 대회 총상금 203억원을 넘어서는 역대 최대 규모가 될 것이라고 설명한다. 4월 20일부터 시즌 두 번째 대회로 예정된 ‘골프존 오픈 in 제주’를 비롯해 5개 대회가 신설됐다. 현재 18개 대회 상금 규모가 196억여 원이고, 나머지 7개 대회가 상금을 협의 중이다.


25개 대회 중 해외 투어와 공동 주관하는 대회가 지난해 2개에서 5개로 늘어났다. 약 10년 만에 DP월드투어(유럽 투어)와 공동 주관하는 ‘코리아 챔피언십’이 4월 27일부터 잭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열리며, 6월 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도 올해부터 일본프로골프투어(JGTO)와 공동 주관으로 일본 지바에서 열린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