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4일 취임식을 가진 구자철 KPGA 회장이 협회 깃발을 흔들고 있다./KPGA

구자철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회장이 14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취임식을 가졌다. 구 회장은 지난해 11월 KPGA 제18대 회장으로 당선됐다. 임기는 2023년까지다.

구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KPGA는 반드시 성장할 것이다"며 "반세기 넘도록 이어온 KPGA의 영광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2020년이 도약의 원년이 될 것이다"고 했다.

구 회장은 자신의 골프 철학을 밝히기도 했다. "골프는 항상 기본에 충실해야 한다. 하지만 예상치 못한 위기 상황에서는 창의성을 최대한 발휘해야 그 상황을 극복할 수 있다"며 "기본기의 중요성과 창의성, 도전정신, 정직, 신뢰, 자신감까지, 골프는 세상의 이치를 깨닫게 하는 참 지도자"라고 했다.


조선닷컴 전문기자 사이트 '민학수의 올댓골프( allthatgolf.chosun.com )'에서 국내외 뉴스와 다양한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도 즐길 수 있습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