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새롭게 태극 마크를 달게 된 윤이나의 스윙 모습. 대한골프협회는 24일 선발전을 마무리하고 남녀 각 6명으로 구성된 대표팀을 최종 확정했다./KGA

대한골프협회(KGA)가 내년에 활약할 남녀 아마추어 국가대표를 확정했다. KGA는 10월21일부터 24일까지 전남 화순 컨트리클럽(파72)에서 72홀 스트로크 플레이로 진행된 선발전을 개최했다.

대회 결과 남자부에서는 박준홍(제주고3), 조우영(신성고3), 박형욱(한체대2), 오승현(청주신흥고3) 4명이 뽑혔다. 여자부에서는 윤이나(창원남중3), 방신실(비봉중3), 마다솜(한체대2), 이정현(운천중1)이 태극마크를 달게 됐다.

남자 아마 골프의 기대주 배용준(한체대1)과 김백준(비봉고3), 여자 골프의 홍정민(대전여고부설방통고2), 이예원(비봉고1)은 올해 각종 대회 성적에 따른 포인트로 이미 선발됐었다. KGA는 이들 2명씩을 포함해 각 6명으로 구성된 남녀 대표팀을 확정했다.



조선닷컴 전문기자 사이트 '민학수의 올댓골프( allthatgolf.chosun.com )'에서 국내외 뉴스와 다양한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도 즐길 수 있습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