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두산 매치플레이 3차전서 장은수에 역전승, 16강전에서 김지현 상대

박인비가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 조별 리그 3차전 5번 홀에서 아이언 샷을 날리고 있다./KLPGA박준석

박인비(31)가 매치플레이에서 3연승을 기록하며 16강에 진출했다. 최혜진(20)과 유소연(29)은 탈락했다. 17일 강원도 춘천 라데나 골프장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두산 매치 플레이 챔피언십 조별 리그 3차전. 

박인비는 이날 장은수(21)와 맞붙어 1홀 남기고 2홀 차 승리를 거뒀다. 박인비는 조별 리그 3경기를 모두 승리해 승점 3점으로 조 1위에 올라 16강에 안착했다. 지난해 이 대회에서 KLPGA 투어 첫 우승을 달성한 박인비는 타이틀 방어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박인비는 16강전에서 한화 소속 김지현(28)과 맞붙는다. 

박인비는 이날 초반 4홀을 연속으로 내주며 힘겨운 경기를 펼쳤다. 장은수가 1~3번 홀에서 연속 버디를 잡은 데 이어 박인비가 4번 홀(파4)에서 보기를 범한 것이다. 하지만 박인비는 이후 차근차근 따라갔다. 5~6번 홀을 따내 2홀 차로 간격을 좁힌 박인비는 후반 들어 12 번 홀(파5)도 가져오며 1타 차로 압박했다. 그런 후 15~17번 홀을 연속으로 따내며 승부를 뒤집었다. 

올 시즌 2승을 거둔 상금 1위 최혜진은 최은우(24)를 2홀 차로 꺾었지만 2승1패로, 3승을 거둔 같은 조의 박유나(32)에 밀려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2009년 챔피언 유소연은 이 대회에서 두 차례(2012년, 2017년) 우승한 김자영(28)에게 2홀 차로 패해 1승2패로 탈락했다. 김자영은 3연승으로 16강에 안착했다. 

18일 열리는 16강전은 박인비-김지현, 조아연(19)-조정민(25), 박유나-김지영(23), 박소혜(22)-김지현(28), 김자영-박소연(27), 박신영(25)-박보미(25), 김현수(27)-안송이(29), 박채윤(25)-최가람(27)의 대결로 진행된다.




조선닷컴 전문기자 사이트 '민학수의 올댓골프( allthatgolf.chosun.com )'에서 국내외 뉴스와 다양한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도 즐길 수 있습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