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4R 최종 합계 19언더파… 통산 4승째

황중곤이 JGTO 마이나비 ABC 챔피언십 최종일 역전 우승을 거뒀다. 황중곤은 이번 우승으로 일본 무대 통산 4승째를 달성했다./KPGA민수용

황중곤(27)이 일본프로골프투어(JGTO) 마이나비 ABC 챔피언십 정상에 올랐다. 황중곤은 3일 일본 효고현 가토시의 ABC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3개로 5언더파 67타를 쳤다.

황중곤은 최종 합계 19언더파 269타로 이마히라 슈고(일본∙18언더파)를 1타 차로 제치고 우승컵을 안았다. 우승 상금은 3000만엔(약3억2000만원)이다. 황중곤은 이번 우승으로 2015년 11월 카시오 월드 오픈 이후 4년 만에 통산 4승째를 달성했다.

이날 이마히라에 1타 뒤진 2위로 챔피언 조에서 경기를 시작한 황중곤은 전반에 버디만 2개를 골라내 1타를 줄이는 데 그친 이마히라와 공동 선두를 이뤘다. 후반 들어 황중곤은 17번 홀까지 버디 1개를 더 보태 1타 차 선두로 마지막 홀을 맞았다. 황중곤은 18번 홀(파5)에서 이마히라와 나란히 이글을 잡아 1타 차 짜릿한 승리를 확정했다.

한국 남자골프는 올해 일본에서 2승을 합작했다. 황중곤에 앞서 지난 9월 박상현(36)이 후지산케이 클래식에서 우승했다.


조선닷컴 전문기자 사이트 '민학수의 올댓골프( allthatgolf.chosun.com )'에서 국내외 뉴스와 다양한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도 즐길 수 있습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