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작년 1회 대회 우승 최경주재단 골프 꿈나무 1기 박상하는 미국 대학 입학 

미국주니어골프협회(AJGA) KJ CHOI 파운데이션 주니어 챔피언십에 참가한 한국 선수들이 함께 기념 사진을 촬영했다. 왼쪽부터 유현준(건국대사범대부속고 2학년), 성준민(군산제일고 2학년), 최가빈(영파여자고 2학년), 최경주 재단 이사장, 이주현(영동산업과학고 1학년), 임채리(상하중 2학년), 김태민(동광고 2학년), 조성엽(대신중 3학년). /최경주재단

최경주재단이 주최하는 미국주니어골프협회(AJGA) KJ CHOI 파운데이션 주니어 챔피언십(The KJ Choi Foundation Junior Championship presented by SK Telecom)이 19일(현지시각)부터 22일까지 미국 뉴저지주 피들러 엘보 컨트리 클럽(Fiddler's Elbow Country Club)에서 막을 올린다. 

AJGA가 주관하는 미국 주니어 챔피언십은 미국내 지역 및 전국 규모 대회에서 입상포인트를 획득한 상위권 주니어 선수들만 참가 자격이 부여되는 권위 있는 대회들을 이른다. 

최경주재단은 지난해부터 주니어 챔피언십 레벨의 이 대회를 열고 있다. 타이거 우즈, 필 미켈슨, 리키 파울러, 박인비 더스틴 존슨, 브리타니 린시컴, 렉시 톰슨 등 PGA투어와 LPGA투어의 스타 선수들이 이런 미국 주니어 챔피언십을 거치며 성장했다. 

한국 선수들도 유현준(건국대사범대부속고 2학년), 성준민(군산제일고 2학년), 최가빈(영파여자고 2학년), 이주현(영동산업과학고 1학년), 임채리(상하중 2학년), 김태민(동광고 2학년), 조성엽(대신중 3학년)이 참가한다.

지난해 제 1회 대회에서는 최경주재단 골프꿈나무 1기 출신인 박상하가 우승을 차지했다. 박상하는 현지에서 미국 대학 골프팀의 스카웃 제의를 받고 올해 미국 텍사스에 위치한 오데사 컬리지(ODESSA COLLEGE)에 입학했다. 

미국 주니어 챔피언십에는 미국 유수의 대학 골프팀 관계자들이 대회현장을 방문, 선수들의 기량을 직접 점검하고 선수 스카우팅을 하기 때문에 참가 선수들에게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SK텔레콤이 스폰서로 참여하고 있으며 아메리칸 항공에서는 대회에 출전하는 최경주 재단 소속 선수들에게 미국 왕복 항공권을 후원하고 있다.


조선닷컴 전문기자 사이트 '민학수의 올댓골프( allthatgolf.chosun.com )'에서 국내외 뉴스와 다양한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도 즐길 수 있습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