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USGA

필 미켈슨(49·미국)이 10월 17일부터 나흘간 제주 클럽나인브릿지에서 열리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제3회 CJ컵에 출전한다고 대회조직위원회가 6일 밝혔다. '쇼트게임의 마법사'란 애칭을 갖고 있는 미켈슨은 메이저 5승을 포함해 PGA투어 44승을 거둔 레전드다. 미켈슨이 한국에서 열리는 대회에 출전하는 것은 2015년 미국과 세계연합팀의 골프 대항전인 프레지던츠컵(인천 잭니클라우스골프클럽코리아) 이후 4년 만이다. 미켈슨은 당시 3승 1무를 기록, 미국 대표팀 중 잭 존슨과 함께 가장 좋은 성적을 냈다. 미켈슨은 "4년 전 한국 팬들의 뜨거운 응원을 잊지 못하고 있는데 이번에 CJ컵을 통해 다시 만나게 돼 기대된다"고 밝혔다. 지난해 대회 우승자이자 세계 랭킹 1위인 브룩스 켑카(미국)도 출전을 확정했다. 켑카는 "대회 2연패(連覇)를 이루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