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안선주(31)가 26일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니토리 레이디스 토너먼트에서 우승하며 한국인 최다승 기록을 27승으로 늘렸다.

지난 달 니폰햄 클래식에서 JLPGA투어 한국인 최다승 기록(26승)을 세운지 한달 만에 1승을 더 추가한 것이다.

안선주는 이날 일본 홋카이도 오타루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3개로 2타를 줄여 4라운드 합계 7언더파 281타를 기록했다. 2위를 차지한 일본의 와타나베 아야카에 3타차 여유있는 승리였다.

시즌 4승을 기록하며 상금 1800만엔을 받은 안선주는 시즌 상금 9926만엔으로 나란히 4승을 올리며 상금 1위를 달리고 있는 스즈키 아이(1억920만엔)를 바짝 추격했다.

안선주는 3타차 승리를 거두고도 겸손하고 진지한 자세를 보여 기자 회견장을 감동시켰다고 JLPGA투어 홈페이지는 전했다. 이날도 뛰어난 실력(上手)을 보였다는 질문을 받자, 안선주는 "실력이 뛰어나다고요(上手)? 마지막 홀에서 파로 끝내고 싶었는데도 보기를 한 것은 유감이다."라고 말했다. 결과가 좋았어도 자신의 미학(美学)에 철저한 자세가 감동적이었다는 것이다.

안선주는 3승을 추가하면 JLPGA투어 영구 시드를 받게 된다.

지난해 이 대회에서 우승했던 신지애가 공동3위(3언더파)에 올랐다. 황아름이 공동8위(1언더파)였다.


조선닷컴 전문기자 사이트 '민학수의 올댓골프( allthatgolf.chosun.com )'에서 국내외 뉴스와 다양한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도 즐길 수 있습니다.



▶민학수의올댓골프 http://allthatgolf.chosun.com/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allthatgolf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all_that_golf_chosun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allthatgolf



민학수의 올댓골프가 구독자 여러분들을 위해 특별 이벤트를 준비했습니다!
8월 30일~9월 2일 열리는 '한화 클래식 2018'의 우승자와 스코어를 맞혀주세요! 정답자에게는 콘도숙박권, 라운드권, 우승자 친필사인 모자를 드립니다.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지난해 강원 춘천의 제이드팰리스(파72)에서 열린 2017년 대회에서는 오지현 프로가 13언더파 275타로 우승했습니다. 

- 신청 기간: 8월 21일 ~ 8월 30일
- 당첨자 발표: 9월 3일(월)
한화골프장 주중 라운딩권(용인,설악,태안 가능) 1명 
한화콘도 주중 숙박권 1명
우승자 친필 사인 모자 1명

- 참여 방법: '민학수의 올댓골프' 유튜브 채널을 구독하고 위 유튜브 영상(https://goo.gl/KEdYHY) 아래 댓글로 우승자 / 스코어 / (연락 받을) 이메일을 적어주세요. 

당첨 팁! '민학수의 올댓골프' 유튜브 채널과 함께 인스타그램(https://www.instagram.com/all_that_golf_chosun),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allthatgolf)도 구독 하시면 당첨 확률이 높아집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