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학수의 올댓골프

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클럽 72 로고


인천공항공사가 소유한 신불 및 제5활주로 예정지역 골프장(옛 스카이72)의 운영을 넘겨받은 KX그룹이 16일 골프장 이름을 ‘클럽72′로 바꾸고 오는 20일 예약 홈페이지(원더클럽, onetheclub.com)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골프장 영업은 4월1일부터 재개한다.


KX그룹은 골프장 클럽하우스 등 시설 보수와 코스 개선 등의 공사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기존 직원들의 고용을 승계했고 그동안 144홀의 골프장을 운영해온 골프장 운영노하우를 접목해 영업재개 시기를 앞당길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클럽72 관계자는 “수도권 대부분의 지역에서 1시간 이내에 접근할 수 있는 최고의 입지여건을 갖추고 있다”며 “시설공사가 마무리되면 종전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골퍼들이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종전보다 이용요금을 낮춰, 골퍼들의 부담을 덜어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골프예약 플랫폼 원더클럽의 로고


골프 예약 플랫폼 ‘원더클럽(onetheclub)’은 골프 마스터 브랜드로 ‘no.1, one’과 ‘wonder’를 연상케하는 중의적 발음으로 ‘no.1 golf’, ‘wonderful golf’의 두가지 의미를 전달한다. 국내외 골프장을 하나로 연결하고 골프를 즐기는 모든 사람에게 즐거움과 놀라움을 주는 no.1 프리미엄 대중제 골프 클럽 운영사로 거듭나겠다는 의지를 표현하는 뜻이 담겨있다고 한다.


원더클럽은 오는 20일부터 접속이 가능하며 클럽 72와 함께 KX그룹 계열에서 운영 중인 여주 신라 CC, 파주CC, 떼제베CC와 관계사가 운영하고 있는 파가니카 CC, 알펜시아 CC, 알펜시아 700GC 등 총 7개 골프장(225홀)의 예약이 가능하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