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Post Page Advertisement [Top]


어드레스는 좋은 스윙을 위한 기본 자세다. 프로 골퍼들도 올바른 자세를 유지하기 위해 캐디나 코치 등의 도움을 받으며 수시로 체크한다. 연습장에 거울이 있는 이유도 어드레스 자세를 점검하기 위해서다.

그렇다면 어떤 자세가 좋은 걸까. ‘골프 레슨계의 대부’ 임진한 프로는 "오른쪽 어깨가 항상 낮아야 한다"며 "그래야 백스윙 때 어깨 회전을 원활하게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반대로 오른쪽 어깨가 높으면 백스윙을 끝까지 하기가 어렵다는 게 임진한 프로의 설명이다.

임진한 프로는 "이것도 일종의 감각이어서 연습장이나 필드에 가서도 편안하게 이 자세가 나와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백스윙이 아웃사이드나 인사이드로 가는 등 일관성이 없게 된다"고 했다.

오른쪽 어깨가 자연스럽게 낮아지는 자세를 익히는 손쉬운 방법은 없을까. 먼저 똑바로 선 상태에서 왼팔을 뻗은 후 오른손을 그 아래에 넣는다. 그러면 오른 어깨가 자연스럽게 낮아지는 걸 느낄 수 있다.

임진한 프로는 "머리로는 잘 알고 있으면서도 몸의 감각이 없으면 실수를 하게 마련이다"며 "집에서나 사무실에서나 골프가 생각날 때마다 이 연습을 하면 좋은 어드레스를 만드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조선닷컴 전문기자 사이트 '민학수의 올댓골프( allthatgolf.chosun.com )'에서 국내외 뉴스와 다양한 동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도 즐길 수 있습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ottom Ad [Post Page]